HOME > 여성크리닉 > 임신중 병증과 산후 병  
 
임신 중 병증의 관리
 

임신 중에는 심신이 건강한 아기를 낳기 위해 태교에 열심이고 먹는 것과 기거에도 신경을 많이 쓴다.

특히 약을 먹는 것을 가장 경계 하게 된다. 그래서 감기에 걸려도 대부분 참고 지내게 되고, 임신 중에 몸이 아프게 되면 치료도 못하고 고생을 많이 하게 된다. 하지만 한방치료는 임신 중의 크고 작은 질환에 대해 치료가 가능하고 임신 기간을 편하게 보낼 수 있는데 도움이 된다.

임신 중 요통. 골반통. 하지통증 및 저림증 등에는 침 치료도 많은 효과를 볼 수 있고 임신 중 감기라든가 임신 중에 오는 여러 가지 질환에 대해서도 한약을 처방 할 수 있다. 임신 중에 쓰는 한약은 태아에 전혀 나쁜 영향을 주지 않는 안전한 약재만을 쓴다.

   
  옛날 우리 조상님들은 임신 전 중 후에 몸에 맞게 잘 처방한 한약을 써서 관리를 잘 해 왔다. 한약은 평소 먹는 음식과 같지만 음식보다 좀 더 에너지가 높을 뿐이므로 염려 할 필요가 없는 것이다.

요즘 그러한 문화를 모르는 젊은 분들은 무조건 임신 중에는 한약을 먹으면 안 되는 걸로 알고 있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의외로 부모님들과 같이 내원하여 임신 관련해 한약을 복용하시는 분들도 많다. 임신 전에 미리 정자와 난자를 건강하게 도와주고, 자궁의 환경 조건을 좋게 해주는 한약을 복용 할 수 있으며 임신 초기에는 입덧의 예방 및 치료 목적으로 한약을 처방 할 수 있고 임신 중기에는 빈혈 등의 예방과 부족한 부분을 도와 줄 수 있는 보혈 위주의 한약 처방이 가능하고 임신 말기엔 힘 덜 들이고 용이하게 출산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한약을 쓸 수 있다.
   
산후 병
 
출산을 하고 나면 체력의 정도에 따라 회복하는 속도가 차이가 난다. 산후 오로는 평균 약 한달 정도인데, 그 기간엔 찬 기운에 노출되면 좋지 않다. 그리고 아기가 백일이 되는 정도에 엄마의 자궁 상태도 거의 원래대로 되므로 산모도 백일을 잘 보내야 한다. 그리고 개인에 따라 전체적인 몸이 임신 전의 상태로 갈려면 약 1~2년이 걸린다. 예로부터 출산 후 몸 조리를 잘 하면 있던 병도 낫는 다는 말이 있는데, 사실 그런 경우도 있다.

그러므로 산후 오로가 있는 시기엔 어혈이 잘 풀어 질 수 있도록 하는 한약을 복용하는 것이 자궁을 깨끗이 하고 후유증을 방지 할 수 있도록 하는데 도움이 된다. 그리고 산후조리 기간이나 이후에도 특히 관절계통에 불편함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은데 흔히 산후풍에 속하는 증상들이며, 산후 관절 수축이 잘되고 혈액 순환이 잘 될 수 있는 한약으로 치료가 가능하다.

그리고 침구 치료 또한 많은 효과를 볼 수 있다. 출산이 기쁜 일이긴 하지만 간혹은 그 과정이 힘들기 때문에 오는 우울증도 있다. 그런 경우에도 마음을 편히 하고 체력을 도와주는 처방으로 한약을 드시면 쉽게 회복 할 수 있게 된다.